한 길 가는 순례자 > 청사진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한 길 가는 순례자 > 청사진

한 길 가는 순례자

페이지 정보

작성자 나그네 댓글 0건 조회 549회 작성일 21-03-31 20:28

본문

유진 피터슨이   제목입니다원제는 <A Long obedience in the same direction : Discipleship in an instant society> 입니다이번  달을 보내면서  많이 생각한 주제입니다 사람의 비젼을 가진 오랜 시간의 헌신이 여러 사람을 풍성하게 하는 것을 

3월달은 결혼기념일이 있습니다올해로 결혼생활이 25년을 맞았습니다그래서 결혼  처음으로 결혼 기념 여행을 다녀왔습니다신혼여행을 생각하며 제주도로 여행을 다녀왔습니다제주도에서 여러곳을 둘러보며 생각했던 것도  사람의 헌신오랜 시간의 헌신이 많은사람을 풍요롭게 한다는 것입니다.

 이시돌 센터에서 운영하는 순례길인 새미 은총의 동산을 걷고센터에 들러서  이시돌 센터의 역사를 기록해  곳을 보았습니다이시돌 목장은 1961 11 아일랜드출신의 선교사 매그린치 신부님에 의해서 시작되었습니다. 4.3이후에 폐허가 되고 가난한 제주도의사람들을 위해 돼지를 키우고묵축을 했습니다이분의 비전과 헌신오랜 시간의 노력을 통해 제주도의 많은 사람들이 유익을 누렸고지금도 누리고 있습니다.

환상의  곶자왈 공원이라는 숲을 걸었습니다거의 사형선고에 가까운 판정을 받은  아버지가 제주도에 정착해서 자신이 걷기 위해 3년에 걸쳐 숲에 길을 내었다고 합니다 길을 내고 길을 걸으면서 병이 낫게 되었고 은혜를 나누고자 다른 사람에게 개방했다고합니다지금은  많이 알려졌는데 가족들이 돌아가면서 숲을 지키고 숲을 따라 관광객들에게 숲을 해설해 주고 있습니다 숲을해설사와 함께 걸으면서숲에 대해서자연에 대해서제주도에 대해서그리고 인생에 대해서  많이 배웠습니다척박한 땅에 나무가자라는 방법흙이 없어서 돌위에 뿌리는 내리는 나무와  나무를 자라게 도와주는 화산재의 역할나무들이 자라면서 형성하는 관계들 사람 가정의 오랜 시간의 헌신을 통해 많은 사람들이 유익을 누리고 있습니다.

까멜리아 힐이라는 동백이 중심이 되는 관광지를 갔습니다이번에 두번째고 갔는데요첫번째로 갔을 때는 정말  가꾸어진 정원이라는생각이 들었습니다그때는 많은 연인들과 젊은이들이 즐겁게 걷고사진을 찍는 것을 보았습니다이번에 갔을 때는 가족단위로 많은 사람들이  꽃을 즐기고 있었습니다그런데 이번에 가서 새롭게 알게  것이 있습니다 동산을 시작하신 분이 제주도 동백의 생명력에감탄해서 20년간 세계를 돌며 동백을 연구하고, 13 넘는 시간을 들여서 이곳을 가꾸었다고 합니다. 40년여년에 가까운 세월을 헌신한 사람으로 인해 너무나 많은 사람들이 아름다움을 누리고 있습니다

 사람 방향오랜 헌신여러 사람의 유익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라디오에서 어떤 분이 성공을 정의해 주었습니다. <성공은  사람에게라도 영향을   있는 >이다

때론 저의 삶과 사역이 보잘  없어 보일 때도 있습니다코로나 상황으로 움추르져 있는 상황이라 더욱  그렇게 느껴질 때도 있습니다그러나 3월을 보내면서 하나님이 주시는 위로를 경험합니다.

내가 가는  길이 잘못되지 않았음을그리고 계속해서  방향으로 헌신해 가야 한다는 마음을 새롭게 하는 시간이었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35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최신글

연구소후원

접속자집계

오늘
82
어제
281
최대
1,389
전체
1,193,304

일상생활사역연구소
일상생활사역연구소 Institute for Everyday Life as Ministry
주소지: 부산광역시 금정구 금샘로 15(장전동, 해인골든빌라) 402호 (46240)
협업공간 레인트리: 부산시 금정구 중앙대로 2066, 4층 (46214) 남산역과 범어사역 중간지점
☎전화 : 051-963-1391
Copyright © 1391korea.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