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삶.구.원 이야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일.삶.구.원 이야기

나눔 11월 일상사연_하창완 목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웹지기 댓글 0건 조회 4,511회 작성일 14-11-01 08:54

본문

주기도문으로 기도하면서
깨달은 일상에서의 하나님나라 



하창완 목사 (맑은물교회, 본 연구소 부산실행위원)



지난봄에 교회에서 주기도문을 묵상하고 설교하였다. 그리고 적용으로 주기도문의 순서대로 교회기도회에서 중보기도를 하기 시작했다. 처음에는 주기도문의 각 구절마다 끊어서 개인과 공동체, 한국 교회와 사회를 위해 기도하였다. 그러다가 나중에는 그룹으로 모여서 서로의 이야기를 짧게 나눈 다음 주기도문의 순서에 따라 그 사람을 위해 중보기도를 하였다.


  이렇게 기도하면서 주목할 만한 변화들이 생기기 시작했다. 나 자신도 그렇거니와 함께 기도하는 성도들이 주기도문의 풍성함에 깊이 빠져들게 된 것이다. 그냥 자유롭게 기도할 때는 마음에 떠오르는 대로 기도하다보니 대개는 상황을 아뢰고 내가 바라는 바를 구하는 형태의 기도가 되었는데, 주기도문의 순서에 따라 기도하다보니 그 상황을 바라보는 내 시각이 ‘하나님나라’라는 큰 그림과, ‘하나님의 뜻과 마음’이라는 중심에 서 있게 되었다. 그리고 기도하며 청하는 내용도 주님의 뜻이 이루어지는 데 더 초점이 맞추어지게 되었다.


  또 나와 이웃들의 삶에서 매일매일 필요한 것들(일용할 양식)과 사람들과의 관계(용서), 일상생활 속에 깊이 숨어있는 악의 유혹들에 대해서도 하나님과 당신의 나라에 이 모든 것들이 깊이 연관되어 있음을, 또 이 모든 것을 아버지께서 공급하시고 지키시고 이끄시고 계심이 구체적인 일상의 잔잔함 속에 깊이 찾아들게 되었다.   


  결국 내 삶을 두고 기도하면서, 또 가족과 성도들을 위해 중보하는 가운데 자연스럽게 내 마음 중심에 하나님의 나라가 자리하게 되고, 결국 우리의 일상과 삶의 문제들 하나하나가 하나님의 나라 가운데 있음을 늘 인식하고 그에 깨어있음을 느끼게 되는 훈련이 된 것이다.


  그동안 다양한 방식과 다양한 주제의 기도시간을 가져왔지만 어떻게 주기도문의 순서로 기도하는 것을 한 번도 구체적으로 연습하지 못했는지.... 주께서 이 기도내용을 가르쳐주신 게 공연한 것이 아님을 올 한해 기도하면서 새롭게 깨닫게 되었다.  


  주기도문은 이렇게 해서 나와 우리교회 성도들의 삶 속에서 더 이상 ‘주문’이 아닌 ‘기도’요 ‘하나님나라의 삶’으로 살아나기 시작했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67건 1 페이지
일.삶.구.원 이야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67 나눔 관리자 35 05-31
266 나눔 관리자 95 05-01
265 일터이야기 관리자 187 04-01
264 일터이야기 관리자 215 03-01
263 일터이야기 관리자 219 02-01
262 일터이야기 관리자 228 01-01
261 일터이야기 관리자 192 11-28
260 일터이야기 관리자 299 11-01
259 일터이야기 관리자 472 09-30
258 일터이야기 관리자 275 09-02
257 일터이야기 관리자 407 07-31
256 기타 1391 282 07-23
255 일터이야기 관리자 304 07-01
254 공지 관리자 536 06-01
253 일터이야기 관리자 292 05-01
게시물 검색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최신글

연구소후원

접속자집계

오늘
251
어제
218
최대
980
전체
989,059

그누보드5
일상생활사역연구소 Institute for 'Everyday Life as Ministry
부산광역시 동구 중앙대로 263(초량동) 국제오피스텔 601호 지하철 초량역 5번 출구(부산역에서 걸어서 10분)
협업공간 레인트리: 부산시 금정구 중앙대로 2066, 4층 (46214)
☎전화 : 051-963-1391
Copyright © 1391korea.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