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기도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일상기도


밥을 먹으면서 드리는 기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정한신 댓글 0건 조회 4,480회 작성일 13-03-06 17:26

본문



[일상기도]
 
#밥을 먹으면서 드리는 기도
 
우리에게 생명을 주시고, 우리를 먹이시는 은혜의 하나님,
오늘도 밥을 먹으며 기도합니다.
“날마다 우리에게 양식을 주시는 은혜로우신 하나님 참 감사합니다. 아멘.”
 
날마다, 때마다 밥을 먹어야 살 수 있도록 우리를 만드신 하나님,
날마다, 때마다 밥상 위에 놓인 수많은 은혜들을 먹어야 살 수 있기에
겸손히, 그리고 감사하며 밥을 먹습니다.
 
온 세상을 창조하신 당신이,
해와 비와 흙으로 식물을 자라게 하시고,
농부의 땀방울과 어부의 눈물을 통해,
자신의 생명을 드려 양식이 되어 주는 가축들의 헌신을 통해
은혜의 밥상을 차려주십니다.
 
우리에게 밥을 주시고, 우리를 먹이시는 주님,
당신은 친히 밥이 되어 우리에게 오셨고,
우리를 먹여주사 참 생명을 주셨습니다.
높으신 보좌를 버리고 이 땅에 오신 당신은,
자신의 몸을 찢어 주리지 않는 양식을 주셨고,
모든 사람들을 위한 생명의 떡, 생명의 밥이 되셨습니다.
 
은혜로우신 하나님, 밥으로 오신 주님,
날마다, 때마다 밥을 먹을 때마다
우리도 세상을 위한 은혜가 되기를 소원합니다.
우리도 이웃을 위한 밥이 되기를 원합니다.
세상을 사랑하신 아버지 하나님이 아들을 세상에 보내셨듯이
우리도 세상에 보냄 받은 밥이 되게 하여 주소서.
 
은혜로우신 하나님, 우리를 먹이시는 주님,
날마다, 때마다 밥을 먹을 때마다
이웃의 빈 밥그릇도 돌아보기를 원합니다.
넘치는 밥그릇을 움켜쥐지 않고
하나님 나라의 잔치상처럼
더불어 함께 먹는 은혜의 밥상을 차리기 원합니다.
 
오늘도 내일도 밥을 먹으며 기도합니다.
“날마다 우리에게 양식을 주시는 은혜로우신 하나님, 참 감사합니다. 아멘.”
 
* IVF <대학가> 통권 193호 2013년 3/4월호에 기고한 기도문입니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첨부파일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337건 1 페이지
일상기도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337 듣는일상기도 정한신 51 09-14
336 일상기도 정한신 44 09-08
335 일상기도 관리자 59 09-02
334 듣는일상기도 정한신 85 08-28
333 포토일상기도 정한신 36 08-26
332 듣는일상기도 정한신 86 08-20
331 듣는일상기도 정한신 149 08-15
330 듣는일상기도 정한신 118 08-08
329 포토일상기도 정한신 83 08-05
328 듣는일상기도 정한신 128 08-02
327 일상기도 관리자 108 08-01
326 일상기도 정한신 92 07-29
325 듣는일상기도 정한신 92 07-26
324 포토일상기도 정한신 46 07-25
323 듣는일상기도 정한신 110 07-22
게시물 검색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최신글

연구소후원

설문조사

2018년 부터 새롭게 출발하는 연구소 사역을 위해 홈페이지를 조금씩 수정하고 있습니다. 최근 일부 수정된 모습이 어떻습니까?

접속자집계

오늘
196
어제
234
최대
980
전체
928,788

그누보드5
일상생활사역연구소 Institute for 'Everyday Life as Ministry
부산광역시 동구 중앙대로 263(초량동) 국제오피스텔 601호 지하철 초량역 5번 출구(부산역에서 걸어서 10분)
협업공간 레인트리: 부산시 금정구 중앙대로 2066, 4층 (46214)
☎전화 : 051-963-1391
Copyright © 1391korea.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