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을 여는 일상기도 | 겨울나무를 보면서 드리는 기도 > 일상기도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2월을 여는 일상기도 | 겨울나무를 보면서 드리는 기도 > 일상기도

일상기도 2월을 여는 일상기도 | 겨울나무를 보면서 드리는 기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정한신
댓글 0 건 조회 115 회
작성일 24-01-26 13:37

본문

237709215_1706244577.2548.png

#일상기도 _ 2024년 2월을 여는 일상기도 _ 겨울나무를 보면서 드리는 기도

생명의 주님,
우리에게 참 생명을 선물로 주시니 감사합니다.
어떤 상황에서도 삼위 하나님과 더불어 사는 삶이
곧 영원한 생명의 삶임을 고백합니다.

주님, 겨울의 차가운 공기를 마시며
겨울나무를 보면서 기도드립니다.
혹한의 밤을 지나 시린 하늘 아래 햇살을 맞이하는
나무의 삶을 생각합니다.
비록 가지는 앙상하고 줄기는 말라버렸어도
그 안에 주님께서 심어주신 생명이 있음을 묵상합니다.
겨울이 깊어도 생명이 있는 한 봄을 기다릴 수 있고,
화려하지 않아도 침묵과 기도로
보이지 않게 자랄 수 있음을 깨닫게 됩니다.

주님, 우리의 삶도 때로는 긴 겨울 같은 일상이 이어지고
우리가 의지하고 자랑하던 모든 것들이 떨어져 나가
찬바람 맞는 겨울나무처럼 쓸쓸할 때가 있음을 고백합니다.
주님, 그런 나날에 우리에게 은혜를 베풀어 주셔서
우리 안에 있는 생명을 회복하여 주시고
더욱 주님을 의지하게 하여 주십시오.
침묵과 기도로, 감사와 기다림으로 인내하게 하여 주시고
마침내 주님께서 허락해 주시는 봄날에
생명을 싹 틔우고, 그 생명으로 세상에 복이 되어
생명을 나누고, 평화의 노래를 부를 수 있도록
우리를 이끌어 주십시오.

주님, 겨울나무의 기도를 들어주십시오.
겨울의 그림자가 길고 한없이 짙어보일수록
우리의 기도가 깊어지게 하여 주십시오.
약속하여 주신 것처럼 우리와 함께해 주십시오.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 드립니다. 아멘.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458건 1 페이지
일상기도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458 일상기도 정한신 16 02-19
열람중 일상기도 정한신 116 01-26
456 일상기도 정한신 181 01-05
455 일상기도 정한신 365 12-28
454 일상기도 정한신 472 11-29
453 일상기도 정한신 624 10-29
452 일상기도 정한신 742 09-28
451 일상기도 정한신 727 08-30
450 일상기도 정한신 473 08-07
449 일상기도 정한신 599 07-27
448 일상기도 정한신 677 06-27
447 일상기도 정한신 911 05-29
446 일상기도 정한신 775 04-29
445 일상기도 정한신 1153 03-30
444 일상기도 정한신 692 02-27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최신글

연구소후원

접속자집계

오늘
388
어제
575
최대
3,489
전체
1,575,958

일상생활사역연구소
일상생활사역연구소 Institute for Everyday Life as Ministry
주소지: 부산광역시 금정구 금샘로 15(장전동, 해인골든빌라) 402호 (46240)
협업공간 레인트리: 부산시 금정구 중앙대로 2066, 4층 (46214) 남산역과 범어사역 중간지점
☎전화 : 051-963-1391
Copyright © 1391korea.net All rights reserved.